사진가를 응원합시다! 포토마(FOTOMA)는 네이버 그라폴리오(Grafolio)와 함께 국내외에서 열정적으로 사진작업을 이어가는 사진가를 지속적으로 소개합니다. 그들의 작업 세계를 이해하고 소통하며 더 큰 세상으로 나아갈 수 있게 함께 응원합시다.

[FOTOMA영아티스트]16. 김민주 사진가 _ 낮 꿈

작가노트(Artist Statement)

낮 꿈

김 민 주

낯선 기류에 나의 내면이 내던져져 마주하고 싶지 않은 순간들과
맞닥뜨릴 때가 있다. 감정 표현에 서투른 나인지라 그때의 멋쩍음이란..
때론 어색한 감정들에 휩싸여 어떤 말과 행동을, 표정을 지어야 할지 고민되어
머릿속이 새하얘지기도 한다.
그런 상황을 외면하고 싶다
회피하고 싶다

그 때문이였을까. 나는 무력감, 감정과잉 등으로 지칠 때 꿈으로 도피한다.
지금 마주하고 있는 현실에서 탈피하고 싶어서.
그것은 무언가 해결되길 바라서가 아니라 그냥 시간이 흘러
깊은 곳으로 꺼져 내려가는 이상한 감정들을 덮어둘 시간이 필요해서이다.
그런 시간들을 보내고 나면, 일상이 잔잔하게 동요 없이 흐르게 되니까 비슷한 일들이 발생하면
그 같은 시간들을 되풀이 했던 것 같다.
윌리엄 디멘트는 ‘우리는 꿈을 진짜처럼 경험한다’라고 말했다.
왜냐하면 꿈은 진짜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인가
때때로 현실과 꿈의 경계가 모호해져서 현실 감각을 잃을 때도 있고,
오래된 기억들 중 그 것이 꿈이였는지 아니면 현실의 기억인지 혼동이 올 때가 있다.

현실은 감각 정보에 의존하는 뇌의 활동이라 한다.
악몽을 꾼 직 후 팔과 이마에 손을 얹어 봄으로써, 현실임을 인지하는 것도 그러하기 때문인가 보다.
때로는 실재 같은 꿈을 꾸기도 하고, 꿈같은 현실을 경험하는 순간을 맞이할 때도 있다.
가끔 의문이 든다.
나는 현실에 존재할까?
나는 어느 현실에 존재하고 있는가.
나는 어떤 현실에 존재하고 싶은가.


작가 프로필(Artist Profile)

2016.9 ~ 2018.6 부산대 평생교육원 디지털 사진 아카데미 수료
2020.9.25.~10.4 제13회 전주국제사진제(ORIGINALITY) 참가(성남훈작가 기획)
2019. 9 제 3회 부산국제 사진제 우수 포트폴리오 수상
2019. 6.7~ 6.17 사진나무 숲 부산프로젝트 No.1 “subway” 단체전 참가 in 부산예술회관
2018. 8.11~9. 2 제 2회 부산 국제사진제 BIPF 부산대 평생교육원 디지털 사진 아카데미 단체전 참가
in 부산 디자인센터
2017.9.1.~ 9.3 부산대 평생교육원 디지털 사진아카데미 중급반 수료전 “등대가 있는 풍경” 단체전 참가 in 해운대 문화회관




대표작품